홍보콘텐츠

보도자료

국방부, 「공중무인체계(드론) 추진평가회의」 개최(20.1.31)
□ 국방부는 1월 31일 오전 국방부에서 정경두 국방부장관 주관으로 「공중무인체계(드론) 추진평가회의」를 개최하였습니다.

◦ 추진평가회의에는 국방부, 합참, 각 군 및 해병대, 방위사업청, 한국국방연구원 등 공중무인체계(드론) 전력사업 및 부대개편 사업관련 주요직위자 60여 명이 참석하였습니다.

□ 이번 회의는 그동안 개별적으로 추진되어 오던 공중무인체계(드론) 관련 사업을 총망라하여 종합평가하는 첫 회의로서, 미래 합동전장에서 효율적으로 활용될 수 있는 공중무인체계의 운용 여건을 보장하고, 관련 국방정책들을 점검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개최되었습니다.

◦ 현재 국방부는 ‘드론 관련 민간기술 발전과 드론산업 육성’이라는 국가정책에 기여하고, 국방과학기술과 무기체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공중무인체계(드론) 전력을 확보하고, 부대구조·편성을 발전시켜 나가고 있습니다.

• 국방부는 운용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주파수 확보, 공역통제* 방안 발전, 암호정책 개선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공역통제(airspace control) : 공역사용을 협조, 통합, 조정 및 규제하는 것

• 신기술을 신속하게 적용하기 위해 스핀 온·오프* 등을 통한 국방 연구개발(R&D) 역량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스핀 온 (spin-on) : 민간기술이 군사기술에 재활용되는 현상
*스핀 오프(spin-off) : 군사기술이 민간기술에 재활용되는 현상

□ 회의에서는 공중무인체계(드론)의 전력화 현황과 함께 공중무인체계와 연계한 부대구조·편성 발전 등 전반적인 추진상황을 평가하고, 식별된 제한사항과 극복방안 등 국방정책 발전방향에 대해 종합적으로 토의하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습니다.

□ 오늘 회의를 통해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국방부, 합참, 각 군 및 해병대, 방위사업청 등 공중무인체계 사업 관련 기관들이 공중무인체계 정책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미래 첨단기술을 적용한 ‘강한 군사력’을 건설하고, 드론 관련 국가기술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여 우리 군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국방’으로 탈바꿈 하는데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끝>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