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콘텐츠

보도자료

국방부, 제1기 청렴옴브즈만 위촉식
□ 국방부(장관 정경두)는 10월 23일 육군회관에서 서주석 국방부차관 주관으로 제1기 청렴옴부즈만 위촉식을 개최합니다.

○ 제1기 청렴옴부즈만은 이상범 전 국민권익위원회 신고심사 심의관, 유한범 한국투명성기구 사무총장, 류홍번 YMCA 전국연맹 정책기획실장, 주양순 흥사단 투명사회운동본부 운영위원, 김수정 법무법인 지향 변호사 등 5명으로 구성 하였으며, 임기는 2년이고 1회 연임이 가능합니다.

○ 청렴옴부즈만으로 위촉된 5명은 이날 자체 회의를 통해 국방부 제1기 청렴옴부즈만 대표를 선출할 계획입니다.

□ 국방부 청렴옴부즈만은 시민 감사관으로서 독립된 지위를 가지고 국방 주요사업 및 부패 취약분야 감시․조사․평가, 내부 신고사건에 대한 감사 참여 및 피해자 구제 권고, 부패방지․청렴정책에 대한 자문, 민원․비위(非違) 제보 조사 등의 직무를 담당합니다.

○ 국방부의 청렴옴부즈만 제도 도입․운영은 「국방개혁 2.0」 ‘투명성․청렴성 제고를 위한 개방형 국방운영’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것으로써, 국방부 반부패 정책 추진에 국민의 참여와 감시를 확대하여 정부가 국민에게 약속한 ‘반부패 개혁을 통한 청렴한국’ 실현에 기여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 서주석 국방부차관은 이날 위촉식에서 “국방업무 전반의 청렴성과 투명성을 높이고 국민의 참여와 소통을 확대하기 위하여 청렴옴부즈만 제도를 도입한다”는 제도 운영 취지를 설명하고, “청렴옴부즈만의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국방부의 청렴성을 높이는데 있어 핵심적인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할 계획입니다.

□ 한편, 국방부 및 각 군 등 각급부대 장병들을 포함하여 누구든지 국방부 인터넷 및 인트라넷 신고 전용 메일을 통해 청렴옴부즈만에게 부패사건 등을 신고할 수 있으며, 신고를 접수한 청렴옴부즈만은 조사를 거쳐 국방부에 처벌, 시정, 개선 등을 권고합니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