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콘텐츠

보도자료

국방부 국가안전대진단 합동점검(20.7.6)
□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7월 6일(월) 오후 군수사령부 3보급단을 찾아 군의 물자 및 장비들의 보관상태에 대한 국가안전대진단 합동점검 진행 상황을 확인하였습니다.

◦ 국방부는 지난 6월 10일(수)부터 7월 10일(금)까지 전군(全軍)의 안전관리 대상 분야에 대한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 중이며, 특히 올해에는 폭발물, 가연물질, 의약품 저장시설 등 안전사고 발생 시 인명 및 재산피해 규모가 높다고 판단되는 관리 분야에 중점을 두고 점검하고 있습니다.

□ 정경두 장관은 이번 현장 방문에서 가스감지기, 모니터링 시설 등 소방시설의 실제 가동 여부를 점검하는 등 물자보관 시설에서 화재가 발생할 경우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추어져 있는지 직접 확인하였습니다.

□ 특히 정경두 장관은 올해 국방부의 안전정책을 조정·총괄하는 부서(안전정책팀)가 새롭게 구성된 만큼 “국가안전대진단 기간에 우리 군이 갖고 있는 안전 취약요소를 최대한 식별하여 조속한 보완을 통해 안전사고를 미연에 예방할 수 있도록 대비하는 실질적 안전점검이 되도록 하는 원년이 되게 할 것”을 강조하였습니다.

◦ 또한, “점검결과 식별된 안전 위해 요소는 즉각 이용자에게 알려 상황 발생시 민첩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하고, 미흡한 점에 대해서는 신속하게 보완하여 인명 사고와 시설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 국방부는 이날 합동점검을 포함해 안전대진단 기간 동안 진단 결과 단기간내 조치가 가능한 부분은 즉각 조치하고, 예산 소요 등 시간이 필요한 사항은 중ㆍ장기적으로 개선해 나갈 예정입니다. <끝>

첨부파일